본문 바로가기

현재의 나

마약

아 무지 얼큰한 해물라면 먹고싶당 ㅜㅜ


술은 나에게 마약이다

진땅 마시고 담날 진땅 후회하고 진땅 안먹기로 결심하지만...

정말 작심 3일이라는거 ㅜㅜ

정말 2일을 쉬면 몸이 쌩쌩

그러면 술은 나의 친구 ㅜㅜ

아 정말 술 끊고 싶다. 아니 적당히만 마시고 싶다.

한 소주 1병정도? 또는 맥주 1000cc 정도만 먹고 끝낼수는 없는건가?

하지만 난 이미 히키코모리.....ㅜㅜ

'현재의 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꿈을 꿨다  (0) 2006.12.15
왔다갔다 하루  (0) 2006.12.14
히키코모리  (4) 2006.12.11
압박 하나 제거!!  (0) 2006.12.08
눈이 피로하고 침침하다 ㅜㅜ  (0) 2006.12.08

태그